의왕시 부곡동에 따뜻한 이웃사랑 잇따라
의왕시 부곡동에 따뜻한 이웃사랑 잇따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설 명절을 앞두고 의왕시 부곡동 기업체와 병원 등이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한 후원에 나서 주위를 훈훈하게 하고 있다.

부곡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위원장 김용기)는 30일 1004 나눔 후원금으로 지역 내 저소득층 60가구에 5만 원 상당의 의왕사랑 상품권을 전달했으며, 부곡동에 사는 이정호씨는 저소득층 청소년 3명에게 장학금 210만 원을 전달하는 등 사랑의 릴레이가 이어지고 있다.

앞서 지난 29일에는 365건강한부곡의원(원장 정우석)이 150만 원 상당의 정육(국거리, 돼지목살)과 떡국 떡 30세트를 홀로 사는 어르신에게 전달해 달라며 부곡동주민센터에 기부했다. 또 지난 24일에는 부곡동에 사는 윤양섭씨가 쌀 20㎏짜리 8포대(50만 원 상당)를, ㈜세록이엔지 임직원이 성금 50만 원을, 부곡동 통장협의회가 30만 원을 각각 기탁했다.

정우석 365건강한부곡의원 원장은 “작은 정성이지만 혼자 사는 어르신들이 풍성한 설 명절을 보냈으면 좋겠다”며 “지속적으로 기부활동에 동참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김본경 부곡동장은 “소외된 이웃을 위한 지역사회의 따뜻한 도움의 손길에 감사드리고 기탁한 금품과 물품은 혼자 사는 어르신 등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할 것”이라고 말했다.

의왕=임진흥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