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정연 "11kg감량 비법? 바나나·고구마·단호박"
오정연 "11kg감량 비법? 바나나·고구마·단호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BC 에브리원 '대한외국인- 실검 남녀' 녹화 방송 캡처. MBC
MBC 에브리원 '대한외국인- 실검 남녀' 녹화 방송 캡처. MBC

'대한외국인' 오정연 전 KBS 아나운서가 11kg 감량한 비법을 공개했다.

30일 방송될 MBC 에브리원 '대한외국인- 실검 남녀'(이하 '대한외국인') 특집에서는 유민상과 최성민, 오정연 아나운서가 출연했다.

'1대 100' 우승으로 숨겨진 브레인임을 인증한 유민상은 대한외국인에서 퀴즈로 출제돼 검색창을 뜨겁게 달군 '구쁘다'를 자신의 SNS에 언급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에 대해 유민상은 "'구쁘다'라는 말이 실검에 올랐을 때 나와 잘 맞는 말이라고 생각해서 바로 SNS에 올렸다. 지금도 구쁘다"고 밝혔다.

그는 퀴즈대결에 앞서 "한국에 관한 퀴즈를 푸는데 한국인이 왜 지는지 이해가 안 간다"며 강한 자신감을 내비쳤다. 에바는 "우리 프로그램을 안 보고 오신 것 같다. 반드시 이겨주겠다"고 유민상의 도발에 응수했다.

오정연 또한 급격히 통통해진 사진이 화제가 되며 실시간 검색어 1위에 등극한 바 있다. 이에 오정연은 "살이 찐 것으로 실검 1위에 오른 뒤 그것을 계기로 11kg을 감량했다. 다이어트는 여전히 진행 중"이라고 했다.

다이어트 비법에 대해 오정연은 "바나나, 고구마, 단호박 식단으로 다이어트에 성공했다"며 두 달 만에 11kg을 감량한 비결을 공개했다. 그는 "퀴즈 어플 3개를 돌리고 있다"며 독특한 취미생활까지 말했다.

'대한외국인'은 오늘(30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설소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