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김종국♥송지효, 러브라인 시작(?)…지석진 "깔끔해"
'런닝맨' 김종국♥송지효, 러브라인 시작(?)…지석진 "깔끔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BS '런닝맨' 방송 캡처. SBS
SBS '런닝맨' 방송 캡처. SBS

'런닝맨' 멤버들이 송지효와 김종국 러브라인을 지지했다.
 
3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런닝맨'에는 설날을 맞이해 SBS 새 드라마 '해치'의 정일우, 고아라, 권율, 박훈이 출연했다. 

이날 하하는 송지효와 김종국에게 "둘이 싸웠냐. 왜 안 붙어 있냐"고 물었다. 이에 유재석은 "지금 의도적인 냉각기를 갖고 있는 거다. 종국이는 '런닝맨'에서 첫 러브라인이지만 지효는 두 번째 러브라인이다"고 했다.

송지효는 "종국 오빠도 그전에 또 있지 않았냐"고 하자, 유재석은 "지효는 좀 조심스럽다"고 장난쳤다. 지석진은 "그전 친구가 장가를 갔기 때문에 깔끔하다"고 개리를 언급했다.

이에 김종국은 "여성분하고 팀할 때마다 잘해준다고 뭐라고 그러냐"고 하자 하하는 "츤데레"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설소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