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미네 반찬' 아귀찜부터 닭볶음탕까지…괌 교민 울린 반찬 뷔페 오픈
'수미네 반찬' 아귀찜부터 닭볶음탕까지…괌 교민 울린 반찬 뷔페 오픈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괌에서 '수미네 반찬' 반찬 뷔페가 오픈했다. 방송 캡처
괌에서 '수미네 반찬' 반찬 뷔페가 오픈했다. 방송 캡처

괌에서 '수미네 반찬' 반찬 뷔페가 오픈했다.

지난 6일 방송된 tvN '수미네 반찬'에서는 괌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방송에서는 이원일 셰프, AOA 지민이 구원투수로 함께 한 가운데 음식 만들기가 시작됐다. 요리 재료 컨테이너가 예상보다 늦게 도착해 대부분의 식재료가 얼어있었지만, 김수미는 만들 수 있는 음식부터 빠르게 만들어 반찬을 준비했다.

이날 김수미는 아귀찜, 묵은지 청국장, 시래기 꽁치조림, 우렁 된장찌개, 닭볶음탕, 묵은지 목살찜 등 메인메뉴 7가지에 반찬 16가지를 준비했다.

영업 시작과 동시에 식당의 홀이 가득 찼고 김수미는 직접 주문을 받았다. 최현석 셰프는다른 셰프들을 아우르는 총괄 셰프로서 몰려드는 주문에 대처했다. 그러나 메인 메뉴 폭탄에 최현석 셰프도 당황했고, 오세득 셰프는 이를 해결하려 했지만 실패했다.

이날 맛을 본 교민들은 "반찬이 끝없이 들어가네" "우렁 된장찌개 너무 맛있다" ""진짜 맛있다" "우렁 맛이 기가 막힌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또 저녁 시간에는 6.25 참전 용사와 가족분들도 식당을 찾앗다. 김수미는 참전용사들과 가족들에게 "우리나를 위해 그렇게 애써주셔서 너무 감사합니다"라고 말하며 눈물을 보였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