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C안양 최대호 구단주, 泰 전지훈련장 방문 선수단 격려
FC안양 최대호 구단주, 泰 전지훈련장 방문 선수단 격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FC안양 구단주인 최대호(가운데) 시장이 태국 후아힌에서 전지훈련중인 선수단을 방문해 격려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FC안양 제공


프로축구 K리그2(2부리그) FC안양의 구단주인 최대호 안양시장이 태국을 방문해 전지훈련 중인 FC안양 선수단을 격려했다.

최대호 시장은 9일 오전(현지시간) 태국 방콕을 방문해 안양시 직장운동부 육상팀과 마라톤팀을 격려한 뒤 10일 후아힌으로 이동해 FC안양과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22세이하(U22) 대표팀간 연습경기를 관전하며 응원을 보냈다.

최대호 시장은 “2019년은 FC안양이 100년 시민구단을 목표로 다시 태어나기 위한 원년이 되는 해로 기대가 크다”라며 “FC안양이 시민들의 사랑을 듬뿍 받는 한 해가 될 수 있도록 구단주로서 꾸준히 관심을 갖고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이에 김형열 FC안양 감독은 “바쁜 시정 일정에도 멀리 태국까지 직접 방문해 주신 최대호 구단주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면서 “2019 시즌 개막을 바라보며 열심히 전지훈련에 매진 중에 있다. 재밌고 박진감 넘치는 경기력을 시민들에게 선보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이광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