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박 전기 수리업체서 새벽에 불…3천500만원 피해
선박 전기 수리업체서 새벽에 불…3천500만원 피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일 오전 4시 7분께 인천시 중구 항동7가 한 선박 전기 수리업체에서 불이 나 19분 만에 진화됐다.

이 불로 업체 내부 66㎡와 발전기 등 집기류가 타 3천500만원(소방서 추산)의 재산 피해가 났다. 또 인근 가게 직원 등 3명이 불을 피해 스스로 대피했다.

건물주로부터 119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당국은 소방차 등 장비 18대와 대원 63명을 동원해 불을 모두 껐다.

소방당국은 과부하나 과전류 등 전기적 요인으로 인해 불이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