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비에스병원, 지역응급의료기관 지정받아
강화비에스병원, 지역응급의료기관 지정받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강화비에스종합병원은 군으로부터 지역응급의료기관 지정을 받았다고 11일 밝혔다.

군 보건소는 현장조사를 통해 의료인력 및 장비, 시설 등 필수 조건을 충족한 비에스종합병원에 대해 지역응급의료기관으로 승인했다.

응급의료기관 지정은 전담 의료진 적절성과 전문성, 응급병상 적절성, 응급실 시설·장비·인력·확보 및 응급환자에 대한 책임진료 등을 평가한다.

강화비에스병원은 MRI를 비롯해 대학병원급 의료장비를 보유하고, 13개 진료과목에 16명의 의료진, 207병상 규모로 운영 중이다.비에스병원의 지역응급의료기관 지정은 인근 대학병원과 응급체계를 구축하는 등 농촌지역의 열악한 의료환경을 개선하는데, 중추적인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김종영 병원장은 “의료취약지구인 강화군에 의료의 선진화와 양질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겠다.“며 ”우수한 의료진과 최고의 설비로 강화군 최고의 병원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전력을 기울일 것 “이라고 말했다.

한의동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