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문화재단, 11일 오전 박래헌 신임 대표이사 취임식 진행…“역사와 문화의 도시 수원의 성장에 기여할 것”
수원문화재단, 11일 오전 박래헌 신임 대표이사 취임식 진행…“역사와 문화의 도시 수원의 성장에 기여할 것”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문화재단은 11일 박래헌 신임 대표이사(59)의 취임식을 가졌다.

박 신임 대표이사는 지난 1981년 공직생활을 시작해 수원시장 비서실장, 교육청소년과장, 교통행정과장, 푸른녹지사업소장, 박물관사업소장 등을 거쳐 문화체육교육국장과 영통구청장을 역임했다. 그는 지난 2017년 정조대왕능행차 전 구간 재현 등을 비롯해 시의 문화ㆍ예술 분야 발전에 기여한 부분이 크다는 평을 받고 있다.

이날 취임식에서도 그는 박물관사업소장, 정조대왕능행처 전 구간 재현 업무 등과 관련해 역사와 문화를 담은 도시 수원의 성장에 기여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박 대표이사는 “수원은 정조대왕의 화성 건축으로 문화도시의 반열에 올랐으며 이후에도 후손들이 문화 뿐만 아니라 정치, 사회, 체육, 체육 등 각 분야에서의 열띤 활동으로 지금까지 성장을 이뤄왔다”라며 “수원문화재단 대표이사로서 이 같은 역사에 자부심을 갖고 수원의 문화 뿐만 아니라 각 분야의 전반적인 성장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오전 11시 재단 강당에서 열린 취임식에는 길영배 수원시 문화체육교육국장, 백광학 수원시 관광과장, 염상덕 수원문화원장, 전애리 수원예총 회장 등을 비롯해 임직원 80여 명이 참석했다.

권오탁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