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농업기술원, 외국인 학생 대상 전통장 담그기 문화체험 개최
경기도농업기술원, 외국인 학생 대상 전통장 담그기 문화체험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농업기술원은 11일 남양주 ‘뜰안에된장’ 가공체험장에서 재외국인 학생을 대상으로 우리 전통장 담그기 문화체험 행사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장 담그기’가 지난달 9일 국가무형문화재 제137호로 지정되는 등 전통 장의 우수성이 재조명됨에 따라 젊은 외국인들에게 한국의 ‘장 담그기’ 문화를 알리고자 마련됐다.

한국의 ‘장 담그기’는 콩 재배, 메주 만들기, 장 만들기, 장 가르기, 숙성과 발효 등의 과정을 발전시켜 중국, 일본과는 구별되는 독특한 장 제조법이다.

장 만들기를 체험한 한 외국인 학생은 “한국인들이 오랫동안 담가온 된장, 고추장은 음식으로서의 의미뿐만 아니라 장을 담그는 항아리에 부정을 막으려고 금줄을 걸어놓는 등 토속신앙이 결합된 문화유산임을 알게 됐다”며 “과학적인 지식이 부족했던 예전부터 이런 건강한 발효 음식을 먹었다는 것에 다시 한 번 놀라게 됐다”고 말했다.

김석철 경기도 농업기술원장은 “우리나라 전통 식문화인 ‘장 담그기’에 대해 국민들이 무형유산으로서 가치를 공유하고 전승에 함께 참여할 수 있도록 전통장류 체험 및 보급사업 등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홍완식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