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목식당' 결말조작? 어느 사장님의 울분
'골목식당' 결말조작? 어느 사장님의 울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골목식당' 결말 조작 의혹을 제기한 뚝섬편 경양식당 사장. 유튜브 뚝경TV
'골목식당' 결말 조작 의혹을 제기한 뚝섬편 경양식당 사장. 유튜브 뚝경TV

'골목식당'을 둘러싼 폭로가 다시 한 번 이어졌다. 이번에는 결말조작 논란이다. 뚝섬편에 출연했던 경양식집 사장 A씨가 제작진의 왜곡된 편집으로 자신이 비난을 받았다고 주장하고 나섰다.

A씨는 지난 10일 동영상 사이트 유튜브 '뚝경TV'에 '솔루션 통편집-제가 솔루션을 거절한 것으로 결말이 나갔습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렸다. 이 영상에서 A씨는 '솔루션 결말'에 대해 해명했다.

A씨는 "'골목식당' 뚝섬편과 관련된 기사에 항상 보이는 댓글이 있다. '방송에서 편집을 했더라도 당신이 한 행동을 안 했다고 했겠냐'는 내용이다"라며 "결론부터 말씀드리겠다. 맞다. 한 것을 하지 않은 것으로 조작해서 방송하더라"라고 말했다.

앞서 A씨는 방송에서 백종원의 조언을 받아들이지 않고 자신의 방식만 고집해 네티즌들의 뭇매를 맞았다. A씨는 코너스테이크 사장의 레시피를 전수받을 수 있도록 배려했음에도 끝까지 조리법을 바꾸지 않아 출연 목적까지 의심받았다.

A씨는 그러나 이러한 상황들이 모두 제작진의 편집에 의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그는 "코너스테이크 사장님에게 레시피를 전수받은 후 이것을 그대로 사용하면 코너스테이크 사장님에게 피해가 갈 것 같아 연락했고 그후 허락을 받아 레시피를 이용해 새로 준비했다"며 "곧바로 백(종원)대표님의 시식이 이어졌고 메뉴에 대한 새로운 솔루션도 제공받았다. 하지만 이 장면들은 방송에 나가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실제 '골목식당' 제작진과 나눈 SNS 메시지 내용까지 공개하며 반박에 나선 A씨는 "악의적인 조작으로 일반인 출연자를 비난의 대상으로 만드는 것, 여러분은 어떻게 생각하느냐?"면서 "더 이상 조작으로 인한 사회적 살인이 발생하지 않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