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수-문형근 도의원, 안양시 명학초등학교 코딩교실 시범사업 지원 관련 논의
김성수-문형근 도의원, 안양시 명학초등학교 코딩교실 시범사업 지원 관련 논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성수(더불어민주당ㆍ안양1), 문형근 경기도의원(더불어민주당ㆍ안양3)은 지난 8일 도의회 안양상담소에서 관내 학교자문위원인 박종민 위원과 함께 안양시 명학초등학교 코딩교실 시범사업 지원에 대해 논의하는 자리를 가졌다고 11일 밝혔다.

이날 박 위원은 2015년 교육과정에 초등학교 소프트웨어 교육 의무화에 따른 학교중심의 올바른 소프트웨어 교육이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박 위원은 “현재 소프트웨어교육은 사교육에 많이 의존하고 있다”며 “코딩교육을 접할 기회가 전혀 없는 가정형편이 어려운 저소득층 학생들도 공교육의 취지에 맞게 코딩교육의 기회를 받을 수 있도록 명학초등학교에 시범적으로 코딩교육사업을 지원했으면 좋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명학초등학교는 학구 특성상 기초생활수급 등 지원을 받는 학생이 전교생의 20%(80여 명) 내외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학생이 많다”며 “주변 교육환경이 열악해 코딩교육을 접할 기회가 전무하다”고 덧붙였다.

이에 대해 김성수 의원과 문형근 의원은 “코딩교육 의무화에 따라 다양한 교구를 활용한 창의적인 소프트웨어 개발 및 디지털 신기술의 이해와 함께 디지털 리더의 육성을 위해 경기도, 안양시와 함께 지원할 수 있도록 노력해보겠다”고 말했다.

최현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