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상 죄송했다"…배우 정겨운, 이혼 뒤 김우림과 재혼
"항상 죄송했다"…배우 정겨운, 이혼 뒤 김우림과 재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상이몽2'에서는 배우 정겨운이 이혼 후 아내 김우림과 재혼에 이르게 된 과정이 공개됐다. 방송 캡처
'동상이몽2'에서는 배우 정겨운이 이혼 후 아내 김우림과 재혼에 이르게 된 과정이 공개됐다. 방송 캡처

배우 정겨운이 이혼 후 아내 김우림과 재혼에 이르게 된 과정이 공개됐다.

지난 11일 방송된 SBS 예능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운명'에서는 정겨운 김우림 부부와 최민수 강주은 부부가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정겨운은 장인에 대해 "긴장이 된다. 딸을 많이 아끼셨으니까 항상 죄송했다"고 속내를 털어냈다. 이에 그의 장모는 "우리 처음 만났을 때 아빠가 처음 알았을 때, 우리 식사했을 때 아빠 막 우셨다"고 말문을 열었다.

김우림은 정겨운의 직업이나 과거 없이 평가를 받고 싶어 부모님께 이름도 말하지 않고 두세 번 만났다고 했다고 밝혔다.

정겨운의 장모는 "사실 그때 조금 힘들었다. 아빠가 그날 아침에 운동을 하다가 '정겨운 이혼'을 접한 아빠가 주저 앉은 줄 알았다'고 차를 몰고 외곽으로 나가서 딸의 전화에 무너진 것 같다"며 "'한 번도 우림이가 그렇게 밝은 목소리로 전화한 적이 없었는데, 못 만나게 하면 우림이 견딜 수 있을까 하는 게 큰 걱정이었다'고 하더라"고 이야기했다.

김우림은 "아빠가 우는 걸 처음 봤다. 아빠가 저렇게 우는 것만으로도 (이 만남은) 안 되겠구나 싶어서 먼저 아빠에게 '그렇게 힘들만 나는 오빠 안 만나도 된다"고 말을 했었다"고 회상했다.

정겨운은 장인이 "이름이 뭐냐?"고 물었을 때 아무런 말도 하지 못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방송에서도 정겨운은 무거운 침묵을 지켜 앞으로 그가 밝힐 속내를 궁금하게 했다.

한편, 정겨운과 김우림은 지난 2017년 10살 나이차를 극복하고 백년가약을 맺었다. 앞서 정겨운은 2014년 결혼했다가 2016년 이혼하는 아픔을 겪은 바 있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