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침마당' 강은철, 데뷔 전 연 콘서트서 티켓 동난 사연
'아침마당' 강은철, 데뷔 전 연 콘서트서 티켓 동난 사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수 강은철이 데뷔 전 콘서트를 연 사연을 공개했다. '아침마당' 방송 캡처
가수 강은철이 데뷔 전 콘서트를 연 사연을 공개했다. '아침마당' 방송 캡처

가수 강은철이 데뷔 전에 한 콘서트의 티켓이 매진된 사연을 공개했다.

12일 방송된 KBS 1TV '아침마당'의 '화요초대석'에는 강은철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강은철은 "'사이먼앤가펑클'을 너무 좋아하다보니 데뷔 전에 '사이먼앤가펑클' 노래만 모아서 콘서트를 했었다. 라이브 카페에서 노래는 했었지만, 가수를 직업적으로 할 생각은 없었고, 직업 가수는 아니었다"고 설명했다.

이어 "티켓이 동이나서 알고 보니 '사이먼앤가펑클'의 콘서트인 줄 알고 사람들이 샀다고 하더라. 포스터를 만들었을 때 '사이먼앤가펑클' 사진을 크게했고, 게스트가 김학래, 임하룡 등 화려했었다"고 덧붙였다.

이에 김학래는 "겸손한 이야기다"라며 "원래 강은철을 따라다니는 매니아가 있었다"고 말했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