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전국 물관리 평가' 최우수 기관 선정
성남시, '전국 물관리 평가' 최우수 기관 선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남시가 국회환경포럼 등이 주최하고 환경부가 후원한 ‘전국 물관리 평가’에서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됐다.

시는 14일 오전 강릉에서 열린 ’2019년 상반기 물종합기술연찬회‘에서 최우수기관 표창을 받았다.

이번 평가는 전국 지자체 159곳을 대상으로 이뤄졌다. 또 수돗물 품질관리와 방류수 수질 개선 등 27개 항목에 대한 평가가 실시됐다. 시는 시민에게 양질의 수돗물을 공급하기 위해 노후한 복정제2정수장(1994년 건립) 시설 개선에 행·재정력을 집중하고 있는 점을 인정받았다.

복정제2정수장에는 오는 2023년까지 31만 4천㎥ 규모의 고도정수 처리 시설이 설치된다. 시는 지난해부터 이 사업을 시작해 완공 시점까지 1천51억 원을 투입한다.

물이 새 수도요금이 과다 부과되는 일을 막기 위해 연중 옥내 누수 탐사 서비스, 낡은 옥내 급수 설비 개량 공사비 지원 사업을 펴고 있는 점도 높이 평가됐다.

성남=정민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