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수미 충격 발언…"남편, 다른 여자 만났으면"
김수미 충격 발언…"남편, 다른 여자 만났으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생술집' 김수미가 남편에 대한 애틋한 마음을 드러냈다. 방송 캡처
'인생술집' 김수미가 남편에 대한 애틋한 마음을 드러냈다. 방송 캡처

'인생술집' 김수미가 남편에 대한 애틋한 마음을 드러냈다.

지난 4일 방송된 tvN '인생술집'에서는 배우 김수미 김영옥 박준금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박준금은 "나이가 더 들어도 남편에게 이문의 전화가 오면 화가 나냐?"고 묻자 김영옥은 "화는 나겠지만 사랑하고 안 하고 하는 게 아니다"라며 "그 전에는 '큰일 났구나' 했는데, (이제는) 질투하기도 싫다"고 답했다.

김수미는 "잘 나갈 때하고 달리 지금은 심근경색 수술도 두 번하고 백발이다. 낲면이 신문 가지러 가는데 천천히 걷는다. 그걸 보면 불상하더라. 솔직히 데이트 했으면 좋겠다. 다른 사람 만나 말벗이라도 했으면 한다"라며 "옛 여자친구를 다시 만날 수 있으면 가끔 만나 식사도 하고 멋도 내면 생활에 활력이 되지 않을까 생각이 든다"고 말했다.

이어 "불과 몇 년 전만 해도 안 그랬다. 남편의 그런 모습을 보면 엄마 마음이 된다"고 덧붙였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