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현, 프로방스오픈 테니스 출격 준비…예선 통과 선수와 1회전 대결
정현, 프로방스오픈 테니스 출격 준비…예선 통과 선수와 1회전 대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 테니스의 ‘희망’ 정현(52위·한국체대)이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오픈 13 프로방스(총상금 66만8천485 유로)에서 예선 통과 선수와 1회전에서 맞붙는다.

정현은 18일부터 프랑스 마르세유에서 본선을 시작하는 이 대회에 출전해 1회전에서 예선 통과 선수와 격돌한 뒤 승리 시 2회전에서는 가엘 몽피스(33위·프랑스)-이리 베셀리(95위·체코) 경기의 승자와 대결한다.

정현의 1회전 상대는 예선에 출전한 선수 16명 가운데 예선 톱 시드인 일리야 이바시카(80위·벨라루스)를 포함해 120위 이하 선수들이 출전하는 예선 경기 결과에 따라 정해진다.

한편, 이번 대회 본선 톱시드는 스테파노스 치치파스(12위·그리스)가 차지했고, 정현과 치치파스가 계속 상위 라운드로 진출하면 3회전인 8강에서 만나게 된다. 이광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