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영호 2차 폭로 나선 류지혜, 이번엔 "때렸다"
이영호 2차 폭로 나선 류지혜, 이번엔 "때렸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레이싱 모델 출신 BJ 류지혜가 낙태 고백으로 파문을 일으킨 데 이어 이영호로부터 데이트 폭력을 당했다고 2차 폭로에 나서 논란이 가중되고 있다.
레이싱 모델 출신 BJ 류지혜가 낙태 고백으로 파문을 일으킨 데 이어 이영호로부터 데이트 폭력을 당했다고 2차 폭로에 나서 논란이 가중되고 있다.

레이싱 모델 출신 인터넷 방송 BJ 류지혜가 낙태 고백으로 파문을 일으킨 데 이어, 이번에는 이영호로부터 데이트 폭령을 당했다고 2차 폭로에 나섰다.

류지혜는 19일 아프리카TV 생방송에서 "걔(이영호)가 나 때린 적도 있다. 무릎 꿇게 한 적도 있다. 크리스마스 때. 이거 변호사한테 다 이야기하고 증거로도 남길 거다. TV보다가 2시간 동안 무릎 꿇었다. 걔(이영호)도 안다"고 말했다. 이와 함께 이영호가 자신과 교제 당시 바람을 피웠다고도 주장했다.

류지혜는 앞서 인터넷 방송 중 "8년 전 낙태를 한 적이 있다"고 주장해 파문을 일으켰다. 이에 이영호 역시 개인 방송을 통해 "8년 전 (류지혜와) 사귄 건 맞다. 그러나 임신 확인은 못했다. 남자인 친구랑 가서 지우고 왔다고 했다"며 낙태 사실을 인지하지 못하고 있었다고 반박했다.

그러자 류지혜는 "(이)영호도 알고 있다. 불법이지만 어쩔 수 없었다"며 "1년 전에 정말 자기 아기냐고 물어봤다. 그러고 안 만났다"고 이영호가 낙태사실을 알고 있었다고 재차 주장했다.

한편 류지혜는 1989년생으로 2008년 레이싱모델로 발탁돼 2016년까지 활동했다. 현재 아프리카 BJ로 활동 중이다.

이영호는 1992년생으로, 유명 프로게이머 출신이며 역시 현재 아프리카 BJ로 활약하고 있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