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ㆍ화성ㆍ오산 청소년들이 직접 나선 ‘학습권 피해 토론회’
수원ㆍ화성ㆍ오산 청소년들이 직접 나선 ‘학습권 피해 토론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 청소년 학습권 보장 대토론회’가 19일 수원시 권선구청에서 수원·화성·오산 청소년들이 참여한 가운데 개최됐다.

이번 행사는 지난해 12월부터 수원시 광역행정 시민협의회 청소년분과 청소년 상생봉사단 청소년들이 병점 및 황계동 등 탄약고 마을 지역에서 매주 거리 환경 정화 봉사 활동을 하며 느끼고 배운 점을 서로 나누고, 전투비행장으로 인한 학습권 피해 등 지역의 현안들을 청소년의 입장에서 함께 토론해 보고자 마련된 자리이다.

토론회에서는 최유하 학생(삼일중학교)의 ‘학습권이란 무엇인가’ 발제를 시작으로 윤서연(장안고) · 최서윤(호매실고) 학생의 ‘학습권 피해사례 및 대응사례’ 발제가 이어졌다.

특히 청소년들은 군공항으로 인한 학습권 피해 문제 등을 놓고 심도있는 토론을 벌였다.

이호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