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건설, 환기 필요 없는 공기청정시스템 개발
GS건설, 환기 필요 없는 공기청정시스템 개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S건설은 환기할 번거로움을 없앤 붙박이 형태의 공기청정시스템을 개발해 올해 하반기부터 보급에 나선다고 20일 밝혔다.

GS건설이 자이S&D와 공동 개발한 환기형 공기청정시스템 ‘시스클라인’은 24시간 별도의 환기 없이 청정한 공기를 공급ㆍ순환할 수 있는 시스템이다.

현행 규정상 공동주택에는 전열교환기에 필터를 설치하는 방식으로 환기시설을 의무적으로 설치하게 돼 있다. 하지만, 이 방식으로는 미세먼지를 제대로 차단하기 역부족이다.

이런 이유로 많은 가정에서 이동형 공기청정기를 따로 사용하지만, 밀폐된 공간에서 오랜 시간 가동할 경우 이산화탄소(CO2) 농도가 짙어져 주기적으로 환기해야 했다.

시스클라인은 이러한 불편함을 개선했다.

먼저 전열교환기에 강화된 필터를 설치해 외부에서 유입된 공기를 일차적으로 거르고, 이 공기는 다시 천정에 설치된 빌트인 공기청정기를 거치면서 깨끗한 공기를 집안에 공급한다. 동시에 밀폐된 공간에서 발생하는 CO2는 전열교환기를 통해 배출한다.

천정에 시스템에어컨 형태로 설치해 공간 제약이 없고 홈네트워크시스템, 사물인터넷(IoT)으로도 작동이 가능하다. GS건설은 다음 달 말 제품을 공개하고 하반기 주요 분양단지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보급에 나설 방침이다.

GS건설 측은 “최근 실내공기의 청정함을 유지하기 위한 주택 수요자들의 요구가 점차 커짐에 따라 GS건설만의 차별화된 경쟁력을 갖춘 시스클라인을 선보이게 됐다”면서 “축적된 노하우와 기술력 등을 동원해 고급 주거 문화의 새로운 기준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권혁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