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장단콩축제, 2019 경기관광대표축제 선정돼
파주장단콩축제, 2019 경기관광대표축제 선정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파주시 대표축제인 파주장단콩축제가 경기관광대표축제로 선정됐다.

20일 시에 따르면 파주장단콩축제는 지난 18일 양평군 블룸비스타에서 경기도와 경기관광공사가 주관한 ‘2019 경기관광대표축제’로 선정돼 인증패를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이번 수상으로 축제 사업비 2억 원을 추가 확보했고 수상 후 같이 진행된 워크숍에서는 경기도 대표축제의 우수사례와 프로그램 정보를 공유하는 등 발전방안을 모색했다.

올해 파주장단콩축제는 오는 11월22~24일 임진각광장에서 개최된다. 대표적인 체험인 꼬마메주 만들기 등 콩을 활용한 체험프로그램을 비롯해 장단콩으로 만든 요리를 선보이는 먹거리 마당, 다양한 공연, 자원봉사센터 등이 마련된다. 또 사회봉사단체가 직접 참여하는 시민축제로 친절한 축제 이미지를 구축해 도시민과 판매자들이 함께 어울려 즐길 수 있는 축제의 한마당을 펼칠 예정이다.

최종환 시장은 “매년 발전하는 축제가 될 수 있도록 볼거리, 즐길거리와 관람객의 편의시설을 보완해 만족도 높은 축제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2019 경기관광대표축제는 경기도 내 21개 축제를 대상으로 관광 상품성이 크고 경쟁력 있는 축제를 경기도 대표축제로 육성하기 위해 축제성과, 현장평가, 안전평가 항목에서 기획, 콘텐츠, 운영, 발전역량 등 다양한 지표를 가지고 축제를 선정했다.

파주=김요섭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