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자원공사, 디 에셋 트리플에이 어워드에서 최우수 그린본드 상 수상
수자원공사, 디 에셋 트리플에이 어워드에서 최우수 그린본드 상 수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수자원공사는 20일, 홍콩에서 열린 ‘디 에셋 트리플에이 어워드(The Asset Triple A Awards 2018)’에서 최우수 그린본드(Best GreenBond)상을 수상했다. 최우수 그린본드 상은 국제금융지인 디 에셋(The Asset)誌가 주관하는 ‘트리플에이 어워드’를 통해, 매년 아시아 금융시장에서 가장 친환경적인 사업을 수행하는 기관에 대해 수여하는 상이다.

이번 수상은 한국수자원공사가 지난해 5월, 아시아 최초로 국제금융시장에 발행한 ‘워터본드(Water Bond)’에 대해 ▲지속가능한 친환경 사업 취지와의 적합성, ▲높은 투자 수요로 인한 국제금융거래 활성화 기여를 인정받아 이뤄졌다.

워터본드는 친환경 사업 투자자금 마련을 목적으로 발행하는 특수목적채권인 ‘그린 본드’의 일종으로, 물 관련 사업 투자에만 사용하도록 발행된 것이다. 그린본드 발행에는 국제공인기관의 적격성 검증 등 일반채권보다 엄격한 기준이 적용되며, 최근 국제금융시장에서 사회적책임투자(SRI)가 강조됨에 따라 수요가 급증하고 있다.

한국수자원공사는 워터본드 발행으로 유치한 자금으로 상수도 미급수지역에 대한 급수지원과 노후 수도시설 개량, 기후변화 대응 등 환경가치를 증대하는 용도에 투자하고 있다.

이학수 사장은 “이번 수상은 한국수자원공사 물관리 업무의 지속가능성과 친환경적인 성과를 국제적으로 인정받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물관리의 공공성 확대 등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더욱 노력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과천=김형표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