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산농협, 무인로컬푸드직매장 서울 1호점 개장
일산농협, 무인로컬푸드직매장 서울 1호점 개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산농협의 무인 로컬푸드직매장 서울 1호점 개장식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일산농협 제공
일산농협의 무인 로컬푸드직매장 서울 1호점 개장식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일산농협 제공

일산농협(조합장 김진의)은 20일 NH 농협은행 성동금융센터에 일산농협 무인 로컬푸드직매장 1호점을 개장했다.

개장식에는 농협경제지주 김원석 대표이사와 NH 농협은행 이창호 수석부행장, 전국로컬푸드협의회 김진의 회장(일산농협 조합장), 위정복 성동금융센터장 등이 참여했다.

새로운 먹거리 유통문화인 로컬푸드직매장의 전국적인 돌풍에도 로컬푸드의 혜택을 받지 못하고 있던 서울지역에 일산농협이 무인 직매장을 설치, 당일 생산한 신선한 로컬푸드를 서울 시민도 만날 수 있게 됐다.

농협중앙회는 기존 신토불이 창구 80여 개를 무인 로컬푸드직매장으로 변경할 계획이며, 일산농협은 연내 5개 무인 로컬푸드직매장을 개장해 로컬푸드의 서울지역 확산에 기여할 방침이다.

일산농협 김진의 조합장은 “NH농협은 고객에게 신선한 로컬푸드 농산물을 제공할 수 있고, 일산농협은 무인점포를 통해 더 많은 농산물을 판매할 수 있어 상생하는 결과를 만들 수 있다”고 말했다.

2014년 로컬푸드직매장 1호점인 풍산점을 개장한 일산농협은 현재 3개의 직매장을 운영하고 있다. 현재까지 누적 방문고객 수 300만 명을 돌파했으며 2018년 총매출 151억 원으로 전국 농협 중 로컬판매액 1위를 달성한 바 있다. 일산농협 무인로컬푸드 서울 2호점은 오는 3월 NH농협 신월동 지점에 오픈할 예정이다.

고양=유제원ㆍ송주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