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시, 임금님표 이천쌀 전국 첫 모내기 실시
이천시, 임금님표 이천쌀 전국 첫 모내기 실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일 이천시 호법면 안평리 비닐하우스 논에서 열린 ‘임금님표 이천쌀 전국 첫 모내기’ 행사에서 엄태준 이천시장을 비롯한 마을 주민 등 참석자들이 모를 심고 있다. 전형민기자
20일 이천시 호법면 안평리 비닐하우스 논에서 열린 ‘임금님표 이천쌀 전국 첫 모내기’ 행사에서 엄태준 이천시장을 비롯한 마을 주민 등 참석자들이 모를 심고 있다. 전형민기자

20일 오전 11시 이천시 호법면 안평리 221의 1번지에 소재한 892㎡(270평) 규모 비닐하우스 2개 동에서 호법면주민자치위원회 주최로 전국 첫 모내기 행사가 열렸다.

지난달 20일 조생종(해들) 볍씨를 파종해 이날 모내기를 실시했으며 오는 6월 중순께 320kg 수확할 예정이다.

시가 추운 겨울에도 모내기할 수 있는 이유는 이천·여주·양평 등 경기 동부권 5개 시·군의 쓰레기를 처리하는 이천 광역 쓰레기소각장에서 나오는 폐열을 활용해 수막 재배를 하고 있기 때문이다.

수막 재배는 해가 진 뒤 두 겹으로 만들어진 비닐하우스 지붕 사이에 지하수를 계속 흘려 넣어주는 농업기법으로, 영하의 날씨에도 비닐하우스 내부의 온도를 20℃의 적정 기온으로 유지해준다.

엄태준 시장은 “전국 최초로 진행된 이번 모내기는 ‘임금님표 이천쌀’의 우수성을 알리고 이천쌀을 대한민국 최고의 명품 쌀로 가꾸어 나가겠다는 농업인의 의지다”며 “더 좋은 이천쌀이 생산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품질개량을 하겠다”고 말했다.

이천=김정오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