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기후변화 대응 ‘쿨루프’ 지원 사업 추진
광주시, 기후변화 대응 ‘쿨루프’ 지원 사업 추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시는 21일 지구온난화로 인한 여름철 폭염에 대비해 경안도시재생활성화 구역 내 공공이용시설 및 취약계층 거주 건축물을 대상으로 ‘쿨루프’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쿨루프란 지붕에 태양광을 반사하는 차열페인트를 칠해 지붕온도 및 실내온도를 낮추는 사업으로 여름철 냉방에너지 절감 및 도시열섬효과 저감에 도움을 주며 시공이 간단하고 다양한 건축물에 적용이 가능하다.

앞서 시는 지난해 9월 환경부 공모사업을 통해 국비보조사업 3억원을 확보해 쿨루프 실시설계 중에 있으며 현재 광주초등학교 등 공공이용시설 8개소에 대한 설계를 완료했다.

이와 함께 시는 취약계층 거주 건축물 지원을 위해 대상자를 모집하고 있으며 지원대상은 경안도시재생활성화 사업구역 내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이 거주하는 주거용 건축물이다.

접수기간은 오는 25일부터 3월 11일까지며 지원기준ㆍ신청서 서식 등 자세한 사항은 광주시 녹색환경과(760-2853) 또는 홈페이지(www.gjcity.go.kr)에서 확인이 가능하다.

시 관계자는 “지난해 여름 관측 이래 최대 폭염이 발생하는 등 이상기후로 인한 기후변화에 체계적인 대응이 필요하다”며 “사업 모니터링을 통한 성과 분석을 통해 쿨루프 사업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광주=한상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