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후 뺨 상처 근황…"웃을 때 보조개 생겨"
건후 뺨 상처 근황…"웃을 때 보조개 생겨"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주호 아들 건후의 근황이 공개됐다. 안나 인스타그램
박주호 아들 건후의 근황이 공개됐다. 안나 인스타그램

축구선수 박주호 아들 건후의 근황이 공개됐다.

안나는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아시엘(박건후)는 잘 지내고 있다. 어머니가 얼굴의 흉터가 사라지게 최선을 다했다"며 "(건후는) 웃을 때마다 왼쪽 뺨에 작은 보조개가 생긴다"는 글과 함께 사진을 한 장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환하게 웃고 있는 건후의 모습이 담겨 있다. 건후의 볼에 보조개처럼 보이는 상처에 많은 이들의 안타까움을 사고 있다.

앞서 안나는 지난 8일 인스타그램을 통해 건후가 파리에서 서울로 가는 비행기를 기다리는 중 작은 사고로 공항 응급실을 방문했다는 내용의 글을 게재했다.

안나는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 제작진이 스케줄을 연기해 준 덕분에 건후가 충분히 휴식을 취할 수 있었다"며 감사를 전하기도 했다.

한편, 박주호는 딸 나은, 아들 건후와 함게 KBS 2TV 예능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하고 있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