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경제청, 프랑스 기업 대상으로 7일 투자유치 설명회
인천경제청, 프랑스 기업 대상으로 7일 투자유치 설명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진용 인천경제청장이 프랑스 기업 대상 투자유치 설명회에서 ‘IFEZ에서의 글로벌 사업기회’란 제목으로 프레젠테이션을 하고 있다. 인천경제청 제공
김진용 인천경제청장이 프랑스 기업 대상 투자유치 설명회에서 ‘IFEZ에서의 글로벌 사업기회’란 제목으로 프레젠테이션을 하고 있다. 인천경제청 제공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7일 서울 그랜드 앰버서더호텔에서 바이오·금융·에너지 등 글로벌 프랑스 기업 CEO와 임원 등 70여명을 대상으로 ‘인천경제자유구역(IFEZ) 투자유치설명회’를 개최했다.

이날 설명회에는 한불상공희의소 회장인 다비드 피엘 잘리콩 대표, 미쉘 드롭니악 주한 프랑스대사관 경제통상대표부 대표 등 통상 고위 관계자들과 생고뱅, 세르비에, 베올리아, 소시에테 제네랄 등 바이오·금융·에너지 등과 관련한 프랑스의 글로벌 기업 관계자들이 참석, IFEZ에 많은 관심을 보였다.

인천경제청은 송도 바이오 허브, 의료 복합단지, 첨단산업 클러스터 등 IFEZ의 주요 사업을 다국적 기업들에 소개하고 외국인 투자기업들을 대상으로 한 인센티브 및 지원 정책을 알리며 향후 발전 가능성과 투자 가치가 높은 IFEZ에 투자해줄 것을 요청했다.

IFEZ는 셀트리온, 삼성바이오로직스 등 세계적인 바이오 기업이 입주한 송도 바이오허브를 배로 확대하기 위해 11공구 내에 약 99만㎡ 부지를 추가 확보할 예정이며, 송도 5공구 첨단산업클러스터 연구소 용지에 입주할 기업 유치를 위한 용지매각도 준비 중이다.

김진용 인천경제청장은 “IFEZ은 지정학적 위치 등을 고려할 때 거대 중국 시장 진출의 거점으로 활용할 수 있고 향후 북한의 투자시장이 열린다면 한국기업과 협력 진출도 가능하다”며 “IFEZ의 장점이 다국적 프랑스 기업들의 투자 확대로 이어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관우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