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은정→한다감 '개명' 진짜 이유는?
한은정→한다감 '개명' 진짜 이유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bs'런닝맨' 방송화면
sbs'런닝맨' 방송화면

한은정에서 이름을 바꾼 배우 한다감이 개명 이유를 밝혔다.

10일 오후 방송된 SBS ‘런닝맨’은 ‘런닝대학교 OT(오리엔테이션)특집’으로 꾸며져 홍진영, 금새록, 한다감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한다감은 “다정다감하게 다가가려고 노력하고 있다”면서 한은정에서 활동명을 바꾼 이유를 설명했다.

옆에 있던 하하가 “여러 이름이 많은데 왜 한다감이라고 했냐. 복순이 같은 것도 있지 않냐”고 묻자 한다감은 “복순이는 우리 고모 이름”이라고 밝혀 뜻밖의 웃음을 자아냈다.

앞서 한다감은 MBC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은정이라는 이름이 평범하다. 배우로서 특별한 이름을 가지고 싶었는데 기회가 없었다. 문득 다정다감하게 다가가고 싶기도 하고, 행복하게 잘 살고 싶어서 바꾸게 됐다”고 밝힌 바 있다.

이어 “몸이 약하다. 좀더 건강해지고 싶고 더 행복하고 잘 살고 싶어서 좋은 의미로 개명했다”며 “사실 진짜 이름을 바꾼 건 아니고 예명을 한다감이라고 정한 것이다. 만약 진짜 신진대사가 활발해지면 바꿀 생각이 있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