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희순 "박예진과 웃겨서 결혼? 유머코드 잘 맞아"
박희순 "박예진과 웃겨서 결혼? 유머코드 잘 맞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운 우리 새끼'에 출연한 배우 박희순. SBS
'미운 우리 새끼'에 출연한 배우 박희순. SBS

배우 박희순이 아내 박예진과 결혼을 결심하게 된 이유를 밝혔다.

지난 10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는 박희순이 스페셜 MC로 출연했다. 이날 박희순은 아내 박예진과 관련해 MC 신동엽이 "웃겨서 결혼했다는 데 정말이냐?"는 질문을 받고 "웃기다기 보다 유머코드가 잘 맞는다"고 답했다.

박희순은 "제가 예전부터 바라던 결혼 상대가 유머코드가 맞는 사람이다. 웃겨서가 아니라 다른 사람들은 안 웃어도 우리 둘만 아는 공감대가 있는 그런 사람이었으면 했는데, 그 사람이 그랬다"며 결혼 전부터 남다른 궁합을 자랑했음을 밝혔다.

이에 토니안의 어머니는 "그런 코드가 안 맞으면 빨리 이혼한다"고 말하며 서장훈을 바라봤고, 서장훈은 억울하다는 눈빛으로 "어머님도 나와 같은 아픔이 있지 않느냐"고 응수해 웃음을 자아냈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