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청아, 사쿠라 챙기며 '환상 케미'
이청아, 사쿠라 챙기며 '환상 케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두의 주방' 이청아와 사쿠라. 올리브
'모두의 주방' 이청아와 사쿠라. 올리브

'모두의 주방' 이청아가 '잘 챙겨주는 예쁜 언니'로 매력을 발산했다.

지난 10일 방송된 Olive '모두의 주방'에서 이청아가 미야와키 사쿠라(아이즈원)를 친절하고 살뜰하게 챙겨주며 실제 자매처럼 잘 어울리는 환상 케미를 보인 것.

이청아는 첫 등장부터 친절한 언니의 면모를 선보였다. 사쿠라의 서툰 한국말을 귀담아 듣고 번역해주기도 하고 계단 앞에서 친동생 걱정하듯 챙기는 모습으로 훈훈함을 자아냈다. 또한, 게스트로 참석한 배우 이태곤과 FT아일랜드 이홍기, '모두의 주방' 식구들이 다같이 모여 대화할 때도 사쿠라의 행동과 말에 집중하고 어색한 한국말을 예쁘게 다듬어 주며 어색하지 않도록 잘 이끌어주는 역할을 자처했다.

'친절한 언니'의 역할은 계속 이어졌다. 이청아는 사쿠라와 같이 딸기 디저트를 만들며 불편하지 않도록 세심하게 챙겨주고 딸기 슈를 완성한 뒤에는 칭찬의 말을 아끼지 않았으며 다같이 식사할 땐 맛있는 생선 부위를 먹어보라고 권유하는 등 자상한 모습을 보여 안방극장을 따뜻함으로 물들였다.

첫 방송부터 이어져 온 이청아의 친절한 행동에 감사했던 사쿠라는 커플 아이템으로 핑크 칼을 선물했으며 착한 여자가 좋다는 이태곤의 말에 "청아 언니 안돼요?"라고 말하는 모습으로 두 사람의 사랑스러운 자매 케미를 확인할 수 있었다. 게스트와 잘 어우러질 뿐만 아니라 모두의 주방 식구들과도 찰떡 케미를 선보여왔던 이청아의 활약이 돋보였던 순간이었다.

'모두의 주방'은 매주 일요일 오후 7시 40분에 방송된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