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말 아니라고요"…오초희, 정준영 루머 해명
"정말 아니라고요"…오초희, 정준영 루머 해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오초희. 오초희 인스타그램
배우 오초희. 오초희 인스타그램

배우 오초희가 가수 정준영과 관련된 루머를 부인했다.

오초희는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정말 아니라고요. 전 관계없는 일입니다. 오늘 아침부터 지금까지 몇 통의 연락을 받았는지 모르겠네요"라며 관련 루머를 부인하는 그을 올렸다.

오초희는 이어 "선배님이 해주신 말씀, 배우는 사람을 이해해야하는 일인데..."라며 "'상처 많이 받지 말아라'라고 걱정해주시는 주변의 모든 분들 감사합니다"라고 전했다.

오초희는 글과 함께 강아지를 안은 사진을 올리면서 '#멍멍, #내 말 좀 들어봐'라는 해시태그를 덧붙여 답답한 심경을 토로하기도 했다.

앞서 정준영이 불법 성관계 영상을 유포한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게 되면서 일부 SNS와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는 루머에 연루된 연예인들의 이름이 적힌 지라시(증권가 정보지)가 퍼졌다. 이 때문에 뜻하지 않은 피해를 입은 이들은 소속사 또는 SNS 등을 통해 관련 사실을 부인하며 법적 대응 방침을 밝히기도 했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