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근철 안행위원장, 경기도 재난안전 로컬거버넌스 진단 및 개선 방안 연구 최종보고회 개최
박근철 안행위원장, 경기도 재난안전 로컬거버넌스 진단 및 개선 방안 연구 최종보고회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의회 박근철 안전행정위원장(더불어민주당ㆍ의왕1)은 14일 도의회 안전행정위원실에서 ‘경기도 재난안전 로컬거버넌스 진단 및 개선 방안’을 위한 정책연구용역 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

박근철 위원장이 제안한 이번 연구는 현재 경기도 각 부서 내 재난안전 거버넌스에 대한 진단을 실시하고, 네트워크 분석을 통해 경기도 특성이 반영된 실천적 로드맵을 제시하고자 마련됐다. 연구는 지난 12월부터 한국정책학회(임정빈 성결대학교 교수)와 함께 진행했다.

최종보고회에서 임정빈 성결대학교 교수는 경기도 재난안전 일반현황을 분석하고 경기도 부서별로 그룹화해 각 그룹 간 연결 수준을 파악했다. 또 설문조사 키워드를 통한 의미 분석을 통해 재난안전 로컬거버넌스의 세부 개선방안으로 ▲재난 상황 발생 시 대처할 수 있는 실질적인 훈련 제도화 구상 ▲민간자원 활용을 통한 민관거버넌스 재편 ▲재난안전 관련 융합기술 도입 필요 ▲재난안전 업무 종사자 처우 개선 등을 제안했다.

박 위원장은 “최근 다양한 형태의 재난안전 발생에 따라 도민의 요구와 수요에 대응하기 위한 재난안전 로컬거버넌스의 중요성이 높아지고 있는 실정이다”라며 “경기도의 실질적인 안전관리체계를 구축하기 위한 상시적 재난안전 종합훈련이 주기적으로 이뤄질 수 있도록 도 집행부서와 협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집행부서뿐만 아니라 필요한 경우 민간자원을 적극 활용해 조직화한 재난안전관리 체계를 구축할 수 있도록 의회 차원의 지원 방안 마련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최현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