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다라박 소개팅 경험담…"차 안에서 연하남과"
산다라박 소개팅 경험담…"차 안에서 연하남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수 산다라박이 소개팅 경험담을 털어놨다. JTBC2 '바람난 언니들' 방송 캡처
가수 산다라박이 소개팅 경험담을 털어놨다. JTBC2 '바람난 언니들' 방송 캡처

가수 산다라박이 소개팅 경험담을 털어놨다.

지난 14일 방송된 JTBC2 예능 '바람난 언니들'에서는 가평으로 떠난 황보 제아 산다라박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프랑스 가정식당에서 식사를 하던 중 황보는 "여기 소개팅하는 사람들이 와서 먹으면 좋겠다"며 "보통 소개팅은 카페에서 하지 않냐?"고 물었다. 이에 산다라박은 "차에서도 한다. 데뷔하고는 차에서 했다"고 답했다.

이어 산다라박은 "청담동 SM지나서 샾 있는 곳에서 주차하고 만났다. 2011년 여름이었다"고 설명했다.

제아는 "누가 주선해준 거냐?"고 물었고, 산다라박은 "친구가. 서로 대충 아는 사이였다. 만나기 전부터 호감이 있으니까 나온거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산다라박은 "지금은 모르겠지만 그 당시에는 사람들이 알아봐서 식당이나 카페를 갈 수 없었다"고 덧붙였다.

황보는 "두번째 데이트도 차 안에서 했냐?"고 물었고 산다라박은 "그렇다. 거의 제가 차가 있었다. 연하남 만나니까"라고 이야기했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