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의회, 의원 연구단체 ‘미세먼지연구회’ 출범
고양시의회, 의원 연구단체 ‘미세먼지연구회’ 출범
  • 송주현 기자 atia@kyeonggi.com
  • 입력   2019. 03. 17   오후 2 : 21
  • 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양시의회가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대책 마련에 나섰다.

고양시의회 의원 연구단체인 ‘미세먼지연구회’는 최근 출범식을 갖고 효과적인 미세먼지 대책 마련을 위한 본격적인 연구 활동에 들어갔다고 17일 밝혔다.

연구회는 시가 지난해부터 ‘미세먼지 없는 깨끗한 고양시’라는 목표로 시책을 추진하고 있지만, 여전히 전국 상위의 미세먼지 농도를 보여 현재 고양시의 미세먼지 시책에 대한 분석과 연구를 통해 실효성 있는 미세먼지 대책을 제시한다는 계획이다.

출범식과 함께 개최된 제1차 정례회에서는 미세먼지 저감 연구 방향, 관련 부서와의 간담회, 우수 지자체 벤치마킹, 전문가 초청 특강, 공청회 등 추진방향과 월별 활동계획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미세먼지연구회 회장을 맡은 장상화 의원은 “미세먼지로부터 시민들의 불안감을 해소하고, 시민들이 더 안전한 환경에서 생활할 수 있도록 구체적이고 실효성 있는 대책 마련에 중점을 두고 연구활동을 펼쳐 나가겠다”고 말했다.

고양시의회 미세먼지연구회는 회장 장상화 의원, 부회장 박소정 의원이 맡고 있으며 박시동, 박한기, 정봉식 의원이 회원으로서 11월 말까지 활동할 계획이다.

고양=유제원ㆍ송주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