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시, 라리가 통산 33번째 해트트릭…베티스전서 3골 폭발
메시, 라리가 통산 33번째 해트트릭…베티스전서 3골 폭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축구의 신’ 리오넬 메시(바르셀로나)가 개인 통산 33번째 해트트릭을 작성했다.

메시는 18일(한국시간) 스페인 세비야의 베니토 비야마린에서 열린 2018-2019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28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레알 베티스를 상대로 3골을 몰아치면서 바르셀로나의 4대1 대승을 이끌었다.

이번 시즌 28골째를 작성한 메시의 무시무시한 결정력이 제대로 발휘된 한판 대결이었다.

메시는 전반 18분 만에 페널티아크 오른쪽 부근에서 시도한 프리킥을 강력한 왼발슛으로 레알 베티스 골대 왼쪽 구석 상단에 꽂았다.

결승 골도 메시의 몫이었다. 메시는 전반 추가시간 루이스 수아레스가 찔러준 패스를 받아 페널티 지역 정면에서 왼발슛으로 득점에 성공했다.

이어 메시는 팀이 3대1로 앞서던 후반 40분 이반 라키티치의 패스를 받아 페널티 지역 왼쪽에서 골키퍼 키를 살짝 넘기는 칩샷으로 해트트릭을 완성했다.

메시는 프리메라리가 무대에서 개인 통산 33번째 해트트릭을 작성, ‘라이벌’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유벤투스)가 보유한 역대 최다 해트트릭(34차례) 기록에 바짝 다가섰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