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뿐인 내편' 김승현 부자 특별출연
'하나뿐인 내편' 김승현 부자 특별출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김승현 부자가 KBS 2TV 주말드라마 '하나뿐인 내편'에 특별 출연했다. 김승현 인스타그램
배우 김승현 부자가 KBS 2TV 주말드라마 '하나뿐인 내편'에 특별 출연했다. 김승현 인스타그램

배우 김승현 부자가 KBS 2TV 주말드라마 '하나뿐인 내편'에 특별 출연했다.

김승현은 지난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광산 김씨 패밀리. 유이 씨도 광산 김씨였다. 아버지랑 특별출연 고독한 배우 김승현"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한 장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유이와 함께 김승현 부자가 담겨있다. 세 사람이 꼭 맞잡은 손이 인상적이다.

배우 김승현 부자가 '하나뿐인 내편'에 특별 출연했다. 방송 캡처
배우 김승현 부자가 '하나뿐인 내편'에 특별 출연했다. 방송 캡처

이날 '하나뿐인 내편'에서 김승현 부자는 왕이륙(정은우)를 처단하는 역할로 변신,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선사했다.

한편, '하나뿐인 내편' 최종회에서 도란(유이)이 대륙(이장우)과 재결합하고 수일(최수종)은 재심을 청구해 무죄 판결을 받아 보육원을 여는 해피 엔딩으로 끝을 맺었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