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시, 교차로 등 신호체계 대폭 개선 추진
하남시, 교차로 등 신호체계 대폭 개선 추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일 시는 대형 쇼핑몰 오픈과 지식산업센터 입주 등과 맞물려 교통정체를 해소하기 위해 신호체계를 개선한다고 밝혔다.

시는 우선 교통 신호체계를 계절ㆍ시간대별 통행량, 차선, 차로 등 도로 상황을 감안해 조정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교통신호 운영 전문기관으로 동림T&S를 선정, 지역 내 80개 교차로의 교통량을 시간대별, 요일별로 조사하고 이를 바탕으로 교통축별 교통시뮬레이션을 실시, 최적의 맞춤형 신호체계(TODㆍTime of Day)를 도출할 예정이다.

특히 시간대별 통행량에 맞춘 교통신호로 교차로에서의 대기차량을 줄이는 효과와 도로확장 등에 따르는 비용과 시간을 절감하는 효과가 기대된다.

석승호 시 교통정책과장은 “동림T&S가 서울시, 화성시, 안산시 교통 신호운영을 담당하고 있다”며 “지난해 교통신호 관리 운영 후 ▲서울시 7.6% ▲화성시 28.0% ▲안산시 29.9%의 통행속도 향상 효과가 나타났다”고 설명했다.

하남=강영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