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왼손잡이 아내' 18일(51회) 미리보기…산하 가족에게 정체 밝히는 수호
'왼손잡이 아내' 18일(51회) 미리보기…산하 가족에게 정체 밝히는 수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BS2TV 일일드라마 ‘왼손잡이 아내’ 예고편
KBS2TV 일일드라마 ‘왼손잡이 아내’ 예고편

18일 오후 방송되는 KBS2TV 일일드라마 ‘왼손잡이 아내’ 51회에서는 수호(김진우)가 산하(이수경)의 가족에게 자신의 정체를 밝히는 모습이 그려진다.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된 ‘왼손잡이 아내’ 51회 예고 영상에 따르면 수호는 자신을 찾아와 정체를 묻는 백금희(김서라), 오창수(강남길), 오슬하(박유하)에게 자신이 사위 이수호라고 밝힌다.

오창수는 수호를 끌어안으며 “살아 와줘서 고맙다”면서 감격의 눈물을 흘린다.

아기 신발을 발견한 수호는 산하와 자신 사이에 아이가 있었음을 알고 슬퍼한다.

수호와 산하의 아이로 추정되는 미국서 살다온 아이는 에스더(하연주)의 아들 노아(김준의)와 같은 유치원에 등원, 노아와 친구가 돼 새로운 국면으로 접어든다.

5년 전 자신이 친아들 도경을 죽였음을 알고 경악한 조애라(이승연)는 도경이 안치되어 있는 납골당에서 유골함을 확인하고 통곡한다.

한편 KBS2TV ‘왼손잡이 아내’ 51회는 오늘(18일) 오후 7시 50분에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