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기업지원센터 개관…신산업 분야 기업 성장 지원
수원시기업지원센터 개관…신산업 분야 기업 성장 지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염태영 수원시장(오른쪽 다섯 번째)이 18일 열린 수원시 기업지원센터 개관식에서 참석자들과 테이프커팅을 하고 있다. 수원시 제공
염태영 수원시장(오른쪽 다섯 번째)이 18일 열린 수원시 기업지원센터 개관식에서 참석자들과 테이프커팅을 하고 있다. 수원시 제공

드론ㆍ바이오ㆍ로봇 등 신산업 분야 기반의 혁신성장을 지원할 ‘수원시 기업지원센터’가 문을 열었다.

수원시는 18일 권선구 고색동 수원일반산업단지 수원벤처밸리Ⅱ에서 수원시 기업지원센터 개관식을 개최했다.

전체면적 9천243㎡ 규모로 중소벤처기업 사무실(24개), 1인 창업기업 사무실(13개), 대회의실(1개), 세미나실(2개), 메이커스페이스(1개) 등의 시설을 갖춘 수원시기업지원센터는 신산업 분야 기업의 성장을 지원하고 지역사회와 연계해 일자리 창출을 촉진하는 역할을 담당한다.

특히 메이커스페이스는 아이디어를 바로 제품으로 만들 수 있는 첨단장비가 갖춰진 공간으로, 3D프린터와 레이저가공기 등 59개 장비가 마련돼 있다.

현재 기업지원센터에는 수원산업단지관리공단, 경기신용보증재단, 수원시 산업단지지원팀을 비롯한 중소벤처기업(15개), 1인 창업기업(3개) 등이 입주해 있다. 중소벤처기업은 최대 5년, 1인 창업기업은 최대 3년까지 입주할 수 있다.

염태영 수원시장은 개관식 축사에서 “혼자만의 힘으로 기업을 꾸려나가기 쉽지 않은데 기업지원센터가 수원시 경제를 이끌 중소벤처기업의 든든한 동반자가 될 것”이라며 “도시와 기업이 상생하는 ‘경제활력 도시 수원’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채태병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