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호민 "'신과함께' 수입? 경기도서 집 살 정도"
주호민 "'신과함께' 수입? 경기도서 집 살 정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냉장고를 부탁해' 주호민이 '신과 함께' 수입을 공개했다. 방송 캡처
'냉장고를 부탁해' 주호민이 '신과 함께' 수입을 공개했다. 방송 캡처

웹툰 작가 주호민이 '신과 함께' 수입을 공개했다.

지난 18일 방송된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는 주호민과 이말년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김성주 아나운서는 "김풍의 제보로는 한남동에 건물을 구입했다고 하더라"고 이야기하며 '신과 함께' 수입을 물었다. 이에 주호민은 "사실이 아니다. 예전에 예능프로그램에 김풍과 함께 나간 적이 있는데, 정산 전이라 김풍 작가가 추측했던 것이 와전됐다"고 답했다.

이어 "지금은 (영화 '신과 함께'의) 정산이 됐다. 빌딩을 사는 건 어림도 없다. 경기도에 근사한 집 한 채 살 정도는 된다"고 말했다.

그러자 김풍은 "주호민이 '신과 함께' 3, 4편을 계약을 끝냈다. 드라마도 계약을 했다"고 폭로했고, 이말년도 "뮤지컬도 하고 있고, 연극도 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에 주호민은 "많은 돈이 생긴다 해도 부동산에 관심이 없다. 만화 외길이라 빌딩 이런 거에 전혀 관심이 없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주호민의 냉장고 속 재료들로 요리 대결이 펼쳐졌다. 주호민의 희망 밥상인 '요리의 신과함께 - 지옥편, 천국편'을 잘 표현한 김풍과 오세득 셰프가 승리했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