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 1인창조기업지원센터, 중소벤처기업부 평가 ‘A등급’
의왕시 1인창조기업지원센터, 중소벤처기업부 평가 ‘A등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왕시 1인 창조기업지원센터가 중소벤처기업부 평가에서 A등급을 받았다.

시는 19일 최근 중소벤처기업부에서 전국 55개 1인 창조기업 센터를 대상으로 실시한 ‘1인 창조기업지원센터 최종평가’에서 A등급을 받으며 그동안의 운영성과를 인정받았다고 밝혔다.

의왕시 1인 창조기업지원센터는 시와 계원예술대학교간 관ㆍ학 협력의 형태로 운영되는 의왕시 최초의 창업지원 공간으로 예비창업자는 물론 1인 창조기업에게 창업공간 제공과 사업주기에 따른 맞춤형 교육, 각 분야 실무전문가의 자문을 지원하고 있다.

또한, 특허 및 지식재산권을 비롯한 인증비용 지원과 전시회 비용 및 각종 홍보마케팅 비용 지원 등 다양한 형태로 1인 기업에게 도움을 주고 있다.

유관기관과의 네트워킹 연계도 활발히 진행됐다. 1인 창조기업의 투자유치를 위해 진행된 ‘액셀러레이터 쇼케이스’에는 경기ㆍ강원지역의 창업유관 12개 기관 및 민간액셀러레이터 5개사가 참여해 좋은 반응을 얻었다.

또 1인 창조기업 제품과 서비스를 대중에게 홍보하고 투자유치를 받기 위한 크라우드펀딩을 통해 1천500만 원(314명 투자)의 펀딩금액을 달성하기도 했다.

이같은 지원과 관심이 1인 창조기업의 성장에 보탬이 돼 좋은 성과로 나타났으며 그 결과 지난 1년간 매출 45억 원과 고용창출 25명 등 좋은 성과를 거뒀다.

김상돈 의왕시장은 “제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1인 창조기업과 같이 혁신적이고 유기적인 기업의 역할이 중요해지고 있는 만큼, 이들이 만들어 가는 창업생태계가 살아 숨 쉴 때 지역경제 활성화는 물론 일자리창출도 함께 이뤄지게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1인 창조기업이 성장하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의왕=임진흥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