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해외 지사 없는 중소기업의 수출 지원 나선다
인천시 해외 지사 없는 중소기업의 수출 지원 나선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와 인천경제산업정보테크노파크가 인천 중소제조기업의 수출지원을 위해 ‘2019 해외지사화사업’을 지원한다고 19일 밝혔다.

해외지사화사업은 국외에 지사 설치 여력이 부족한 인천 중소제조기업의 지사역할을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 해외무역관이 대행하는 것이다. 세계 94개국 172개 도시에 수출서비스를 지원하며, 지원업체로 선정되면 1년간 전시·상담회 지원, 물류통관 자문, 브랜드 홍보, 현지법인 설립 등을 지원받는다.

인천에 본사 또는 공장이 등록된 중소제조업체 중 전년도 수출 3천000만 달러 이하의 기업이면 신청이 가능하며, 지원기간은 2019년 3월 20일부터 KOTRA 2차 지원 마감일(4월 중순)까지다.

선정기준은 KOTRA 해외무역관의 시장성 평가를 거쳐 수출가능성이 높은 기업위주로 선정된다.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선정업체가 중도에 포기하면 지원금을 받을 수 없다.

임경택 산업진흥과장은 “해외지사 설립이 어려운 인천소재 수출 희망 중소제조기업의 많은 참여를 기대한다”며 “이번 지사화사업을 통해 중소제조기업의 국외수출이 보다 쉽고 편리하게 이뤄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승욱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