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연복, 김혜자·안내상과 한 컷…"가슴까지 울게 만든 '눈이 부시게'"
이연복, 김혜자·안내상과 한 컷…"가슴까지 울게 만든 '눈이 부시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눈이 부시게' 촬영 현장을 찾은 이연복 셰프가 배우 김혜자와 안내상과 찍은 사진을 인증했다. 이연복 인스타그램
'눈이 부시게' 촬영 현장을 찾은 이연복 셰프가 배우 김혜자와 안내상과 찍은 사진을 인증했다. 이연복 인스타그램

'눈이 부시게' 촬영 현장을 찾은 이연복 셰프가 배우 김혜자와 안내상과 찍은 사진을 인증했다.

이연복은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드라마 세트장에 놀러가서 김혜자 선생님 과 안내상씨 와 한컷"이라는 글과 함게 사진을 두 장 올렸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김혜자와 나란히 앉은 이연복의 모습이 담겨 있다. 또 다른 사진 속에는 안내상과 카메라를 향해 미소를 짓고 있다.

이연복은 "많은 사람들 가슴까지 울게 만들었던 '눈이 부시게'. 좋은 드라마가 종영되었네요. 수고 많았습니다"라고 전했다.

'눈이 부시게'에서 어린 이연복과 김영수. 방송 캡처
'눈이 부시게'에서 어린 이연복과 김영수. 방송 캡처

한편, 지난 19일 종영한 JTBC 월화드라마 '눈이 부시게'에서 어린 이연복이 출연해 김영수(손호준)를 티격태격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