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식품부, 봄철 농작물 저온피해 적극 대응 “농작물 재해보험 가입하세요”
농식품부, 봄철 농작물 저온피해 적극 대응 “농작물 재해보험 가입하세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림축산식품부는 20일 봄철 농작물 저온피해에 적극 대응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농식품부는 “봄철 저온 농작물 피해는 최근 10년간 9차례 발생하는 등 상시화되는 추세”라며 “지난해에는 4월 7일과 8일 갑작스럽게 기온이 떨어져 5만 5천㏊의 농작물 피해가 발생했다”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농식품부는 최근 지방자치단체ㆍ농촌진흥청ㆍ산림청 등과 ‘저온피해 예방 대책회의’를 열고 과거 피해사례와 예방 우수 사례를 공유했다.

또한 향후 농업인과 지자체 담당자에게 기상정보와 작물별 피해 예방 기술정보를 제공해 이상저온 현상에 대비하도록 할 방침이며, 오는 22일부터 다음 달 4일까지 각 지자체 재해담당자 2천여 명을 대상으로 ‘농업재해 대응역량 강화 워크숍’도 개최할 예정이다.

아울러 농식품부는 봄철 저온이나 우박 등 피해에 따른 농업인의 어려움을 덜어주기 위해 여러 가지 지원대책을 추진한다. 먼저 재해 피해 농가에 지원하는 농약 비용과 대체 파종 비용에 대해 지난해보다 인상된 단가를 적용하며, 피해 정도가 심한 농가는 생계비, 고등학생 학자금, 영농자금 상환연기ㆍ이자감면을 지원한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이상저온 발생에 철저히 대비해야 피해를 줄일 수 있다”며 “자연재해로 인한 농가의 경영 불안 해소와 소득 안정을 위해 반드시 농작물재해보험에 가입해달라”고 당부했다.

홍완식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