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기대, 산업단지 스마트공장 전문인력양성 사업 주관기관 선정
산기대, 산업단지 스마트공장 전문인력양성 사업 주관기관 선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산업기술대학교(총장 안현호)가 올해 산업단지 스마트공장 전문인력양성 사업 주관기관으로 선정됐다.

전문인력 양성사업은 산업단지 내 중소기업의 스마트공장 보급·확산이 필요한 주요 업종을 대상으로, 지역·산업을 반영, 대표 공정 스마트랩을 구축하고 선도 교육을 위한 거점형 대학기반 전문인력 양성 프로그램을 구축하는 사업이다.

경기산학융합본부와 ㈜유진하이텍, ㈜대성화스너 등 20개의 참여기업과 지멘스 등 70여 개의 협력기업이 사업에 함께한다.

▲산업단지 특화업종 대상 실증형 스마트랩 1개소 ▲R&D형 스마트랩 2개소(생산공정기술, 핵심요소기술) ▲4대 직무/5대 기술 중심의 교육과정 운영 등을 사업 목표로 하고 있다.

이를 통해 ▲스마트 제조혁신 인프라 구축을 통한 산업단지 내 중소기업 지원 ▲일자리 창출 및 재배치 ▲산업단지 기반 스마트 제조혁신 선도 교육체계 확산 ▲중소기업 스마트 제조혁신을 위한 운영시스템 구축 등의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이와 함께 산업단지 특화 인력양성 프로그램도 운영할 계획이다. 산기대는 학생 위주의 비재직자 교육을 전담하고 참여 기관인 경기산학융합본부는 협력 기관 재직자를 대상으로 총 400여 명의 스마트공장 전문인력을 양성한다.

배유석 산기대 사업 총괄 교수는 “이번 사업으로 반월시화산업단지 내 중소기업 스마트 제조혁신을 위한 운영시스템에 기반 구축이 이뤄져야 할 것”이라며 “이를 통해 반월ㆍ시화산업단지 내 중소기업의 일자리 창출은 물론, 재교육을 통한 전문인력 양성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당해연도 사업비 27억5천만 원이 투자되는 이 사업은 올해 말까지 추진된다.

시흥=이성남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