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 주택서 생후 50일 여아 자던 중 숨져
부천 주택서 생후 50일 여아 자던 중 숨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천시 한 주택에서 생후 50일 된 여아가 부모와 잠을 자던 중 심정지 상태로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21일 부천 원미경찰서와 부천소방서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3시33분께 부천시 심곡동의 한 주택에서 생후 50일 된 여아가 숨을 쉬지 않는다며 아버지가 119에 신고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 구급대는 여아를 인근병원으로 이송했지만 숨졌다.

신생아의 아버지는 경찰조사에서 “전날 오후 10시쯤 아이를 재웠는데, 새벽에 아기가 숨을 쉬지 않아 119에 신고했다”고 진술했다.

경찰 관계자는 “숨진 여아에게 특별한 외상 흔적은 없었다”며 “정확한 사인을 밝히기 위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부검을 의뢰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부천=오세광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