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정부 생활SOC 사업’ 유치에 총력
고양시, ‘정부 생활SOC 사업’ 유치에 총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양시는 다음달 정부의 ‘생활SOC 3개년 계획안’발표를 앞두고, 폭넓은 생활 SOC 발굴을 위한 TF를 구성했다고 21일 밝혔다.

지난달 생활SOC 수요조사를 실시해 총 530억 원 규모의 15개 사업을 발굴한 시는 전담 TF를 통해 분야별·지역별로 더욱 다양한 생활SOC를 발굴하고, 변화하는 국가 정책방향에도 대응하겠다는 방침이다.

최근 열린 TF 첫 대책회의에서는 도서관·생활체육시설·문화시설·보육시설·주차장·공원 등 정부가 예산을 집중 투자하는 15개 분야의 부서장이 모여 국비 확보 전략을 모색했다.

특히 각 시설의 시너지 효과를 높이고 한정된 공간을 효율적으로 활용하기 위해 정부가 ‘시설의 복합화’를 적극 권장하고 있는 만큼, 시는 시설 복합화를 위한 구체적인 로드맵을 마련하고 부서 간 칸막이 없는 협업체계를 구축하는 등 정부 방침에 적극 대응한다는 의지다.

TF는 정부 생활SOC 3개년 계획이 종료하는 시점까지 운영되며 신규 사업 발굴도 계속된다.

시관계자는 “앞으로 밀도 있는 논의와 부서 간 협력을 통해 고양시 실정에 맞는 시민 체감형 생활SOC를 적극 발굴하는 한편, 소외지역과 외곽지역에도 편의시설이 고루 안배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고양=유제원ㆍ송주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