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제19회 화성 시민의 날 기념식 개최
화성시, 제19회 화성 시민의 날 기념식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회 화성시민의 날에서 기념사를 말하고 있는 서철모 화성시장
19회 화성시민의 날에서 기념사를 말하고 있는 서철모 화성시장

화성시는 21일 오전 10시 시청 대강당에서 ‘제19회 화성 시민의 날 기념식’을 개최했다.

이날 기념식엔 서철모 화성시장을 비롯해 김홍성 화성시의회 의장, 서청원 국회의원, 시민 등 500여 명이 참석했다.

이날 서 시장은 기념사를 통해 “이제는 화려한 성장이 아닌 더불어 행복한 공동체를 만들어야 한다”며 “시민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고, 함께 화성시의 미래를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이어 “3.1운동에서 보여준 선조들의 숭고한 희생과 애국애민정신을 자부심과 긍지로 되살려 평화와 번영의 새로운 100년을 열어갈 것”이라고 밝혔다.

특히 ▲시립 아동청소년센터 운영 ▲사회서비스원 설립 ▲자가용 같은 마을버스 도입 ▲화성국제테마파크 건립 ▲국내 최초 자율주행 실험도시 K-City 조성 ▲매향리와 화성습지 보호 등의 비전도 제시했다.

이와 함께 동탄 예당고등학교 박수진 학생의 사회로 진행된 이날 기념식에서는 제암·고주리 학살사건으로 순국한 독립운동가 김흥렬 선생의 후손 김연우씨가 시민헌장을 낭독했다. 앞서 지역 중ㆍ고등학생 문화예술동아리 ‘한울’의 난타공연도 펼쳐졌다.

한편, 화성시는 2001년 시 승격 당시 인구 19만 명, 예산 2천억 원에 불과했으나 19년 만에 인구 77만 명, 예산 3조 원을 편성하고 있다.
 

화성시 시민헌장을 낭독하고 있는 독립운동가 김흥렬 선생의 후손 김연우씨
화성시 시민헌장을 낭독하고 있는 독립운동가 김흥렬 선생의 후손 김연우씨

화성=박수철ㆍ이상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