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FEZ 중국기업 투자 유치 촉진…인천경제청, 중국공상은행과 업무협약
IFEZ 중국기업 투자 유치 촉진…인천경제청, 중국공상은행과 업무협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이 글로벌 네트워크를 활용한 중국 내 투자기업 발굴에 소매를 걷었다.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21일 송도국제도시 G 타워에서 김진용 청장과 니우지엔쥔(牛建?) 지점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중국공상은행 서울지점과 투자협력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2018 포춘 글로벌 500기업 중 은행부분에서 1위를 차지한 중국공상은행의 네트워크와 노하우를 활용, 중국 내 투자유치 기업을 적극 발굴하고 양 기관 간 협력과 상호발전을 도모하고자 이뤄졌다.

주요 협약내용은 중국공상은행의 글로벌 네트워크를 활용한 중국 내 투자기업 공동 발굴, 투자자 발굴을 위한 투자유치 IR 참여, 투자자 재무정보 검증 등이다.

중국공상은행은 중국건설은행, 중국은행, 중국농업은행과 함께 중국 4대 국영상업은행으로 전 세계 최대 자산보유, 최대 이익달성, 최대 예금보유은행 등으로 알려졌다. 전 세계 45개 국가 및 지역에 422개 국외지점을 운영하고 있다.

김진용 인천경제청장은 “대한민국 최초·최고의 경제자유구역인 IFEZ(인천경제자유구역)와 세계 최고 은행으로 중국 내에서도 탄탄한 투자 네트워크를 가진 대표 금융기관과의 협약은 앞으로 IFEZ의 중국 기업 유치에 큰 시너지 효과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김서윤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