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유미 루머해명…"어눌한 말투? 일부러 한 거 아니야"
아유미 루머해명…"어눌한 말투? 일부러 한 거 아니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수 아유미가 자신을 둘러싼 루머에 대해 해명했다. tvN '인생술집' 방송 캡처
가수 아유미가 자신을 둘러싼 루머에 대해 해명했다. tvN '인생술집' 방송 캡처

그륩 슈가 출신 가수 아유미가 자신을 둘러싼 루머에 대해 해명했다.

지난 21일 방송된 tvN 예능 '인생술집'에서는 육혜승 광희 신지 아유미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김희철은 아유미에게 "일부러 말을 어눌하게 하는 게 아니냐는 루머가 있다"고 말하자 아유미는 "진짜로 이런 분들이 많았다. 연예인만이 아니라 팬들 중에서도 그런 분들이 많았다"며 "'안냐세여 아유미에여'는 제가 한 게 아니고, '우비소녀' 다래가 했던 건데 사람들이 제가 했다고 생각한다"고 해명했다.

이어 "지금도 한국 사람과 만나면 그거 해보라고 한다. 그런데 제가 '안녕하세요. 아유미에요'라고 하면 실망하더라. 그래서 오히려 '우비소녀'를 따라했다"고 덧붙였다.

한편, 육혜승은 "일본에서 데뷔했 때 제가 아유미를 따라했다"며 "일본에서 아는 말도 틀리고 일본의 대단한 MC에게 살짝 발말을 했다"고 고백했다. 이에 아유미는 "저는 일부러 한 거 아니다. 일부러 한 것처럼 이야기하지 마"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