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희순 "박예진과 '해투'서 첫 만남? 볼 틈도 없어"
박희순 "박예진과 '해투'서 첫 만남? 볼 틈도 없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박희순이 아내 박예진과의 첫 만남을 언급했다. KBS2 '해피투게더4' 방송 캡처
배우 박희순이 아내 박예진과의 첫 만남을 언급했다. KBS2 '해피투게더4' 방송 캡처

배우 박희순이 아내 박예진과의 첫 만남을 언급했다.

박희순은 지난 21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4'에서 '해피투게더'와 특별한 인연이 있다고 밝혔다. 과거 '해피투게더'에서 박예진과 처음 대면했다는 것. 두 사람은 지난 2009년 1월 '해피투게더'에 함게 출연했었다.

이에 박희순은 "(박예진의) 얼굴을 처음 봤다. '해피투게더'가 계기로 사귄 것은 아니고 그때는 첫 예능이었다. 당시 목욕탕에서 촬영하던 시절이었는데 진짜 목욕탕에서 촬영하는지는 몰랐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작은 목욕탕에 3~40명이 있었고, 카메라가 2~30대나 돌고 있어서 박예진을 볼 틈도 없었다. 나 혼자 살아남기도 바빴다"고 회상했다.

그러자 MC들은 "'해피투게더'에서 박예진을 처음 보고 사귀게 된 계기가 된 거냐?" "녹화를 하고 박예진에게 호감을 느꼈냐?" "첫눈에 반했냐?" 등 집요하게 질문을 했지만, 박희순은 "아닙니다"로 답했다. 그러면서 박예진에 대해 "전혀 인상이 없었다. 기억이 없었다"고 설명했다.

끝내 유재석이 "첫 만남은 '해피투게더'이지 않았냐?"고 묻자 박희순은 결국 "네"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